술먹고 잠자다 깨서 쓰는 글

쓰다 2017.06.16 04:40

이렇게 우울할 데가 없다.

나는 과연 괜찮은 인간인가 둠칫 두둠칫

오른쪽 이가 아파온다

나는 쓸모없는 인간 ㅅ ㅅㅅ

'쓰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요즘 이야기  (3) 2017.06.23
술먹고 잠자다 깨서 쓰는 글  (0) 2017.06.16
으악..  (1) 2017.06.11
2017.5.2 새벽.  (1) 2017.05.02
'ㅅ'  (0) 2017.04.28
2017년 4월 25일 점심시간.  (0) 2017.04.25

설정

트랙백

댓글